홈 > 커뮤니티 > 오프라인
오프라인

2009 어린이날 소월아트홀 전시회 및 건담 출격 후기 - 2부

김철호 4 5860 0
1차 공연이 끝나고 휴식시간 입니다.

점심은 시원~하게 동태찌개를 먹었습니다.
그리고, 소월아트홀에서 새로 생긴 미니 카페에서 아이스 커피를 마셨죠.

이제는 건담을 변신 시킬 차례입니다.
v2.0 에서 v2.1로의 업그레이드 입니다!

634986577_6dc0264d_DSC_0963.jpg
변신 전

634986577_5b088415_DSC_0964.jpg
변신 후

귓구멍과 콧구멍이 생겼습니다.
물론 발칸은 없습니다만, 밋밋했던 건담보다 훨씬 보기 좋네요.

634986577_42149aad_DSC_0965.jpg
안쪽에 눈 구멍이 미세하게 있지만, 절대 안 보입니다.

배도 든든히 채웠으니 3시쯤 2차 출격입니다.
이번 출격의 미션은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그냥 서있기!

634986577_fce04fff_DSC_0966.jpg
얼굴이 좀 멋있어 졌습니다.

634986577_7cb70c2a_DSC_0968.jpg
아이와 눈을 맞추기에는 너무 힘든...

634986577_b2026a27_DSC_0969.jpg
가만히 있다가 살짝 움직이면 흠칫 놀라시는 분들도 있지요.

634986577_44d57ef6_DSC_0972.jpg
브이~

634986577_9631e0aa_DSC_0973.jpg
재밌습니다.

634986577_e54f28f8_DSC_0977.jpg
애들이 목에 즉석사진을 매달고 있었는데, 공연 끝나고 찍어주는 것 같네요.

634986577_c77ac32c_DSC_0975.jpg
나도 한번 찍는데 1,000원 이런거 해볼까...

634986577_37c4bc1b_DSC_0976.jpg
사진 왼쪽 어머니라고 하기엔 너무 젊고, 이모쯤?

634986577_3d1d4bd9_DSC_0978.jpg
한쪽에서 사진찍고 한쪽에서 만지고, 어수선하네요. = ㅈ=

이것으로 두번째 출격 끝.
두번째 공연에서는 관람객이 100명 정도 되어서 첫째 공연보다는 적었다네요.


3차 출격을 위해 보수는 필수!

634986577_d4331185_DSC_0980.jpg
방어력이 향상되어서 내구력 감소도 지난번 보다 덜했습니다.
달롱넷 게시판에 어떤 분께서 동영상을 퍼가셨는데, 댓글에 RX-78 쫄쫄이 프레임이시라던...
여튼, 전신 타이즈 모드죠.

5시쯤 마지막 출격입니다.

634986577_21766be8_DSC_0981.jpg
건담 뒤쪽에 계시는 분이 이반장님 이십니다.
건담 입는 것을 도와주셨는데, 한번 해보시고 나서는 어디가 어느 부분인지 척척 알아 맞추셨죠.
아드님이 프로게이머 임요환급 되신다고 하시네요. 임요환 선수 경기 있을때면 같이 상대를 해주시고 그러셨답니다.
지금도 그쪽에서는 이름만 대면 아신다는! 근데, 지금은 게임쪽은 안 하신데요.

634986577_2b561b65_DSC_0982.jpg
빨간 모자 전개도를 나눠주고 계시네요.
저는 여전히 악수 모드!

634986577_7a31f4b8_DSC_0983.jpg
이쪽 저쪽 왔다갔다하면서 만지기!
오른쪽의 빨간 옷이 승규형님 이시죠.
D300으로 사진을 찍어주고 계십니다.
참고로 고아라폰은 승규형님 따님이 갖고 싶다고 해서 줬습니다. = ㅈ= 아하핫

634986577_c9587e74_DSC_0984.jpg
세번째 공연은 두번째 보다 많았지만, 객석의 반은 못채웠다고 들었네요.

634986577_15141713_DSC_0985.jpg
그래도 재밌게 하고 있습니다.
역시 이번 건담은 위 사진 각도가 좋은 듯 합니다.
측면 60도 정도?

634986577_45abd5a2_DSC_0988.jpg
건담 키가 크므로 전신을 담으로면 좀 멀리서 찍어야 하죠.

634986577_34f13c67_DSC_0989.jpg
사람이 없을때 단독 찬스
운이 좋구나!

634986577_156b69c9_DSC_0990.jpg
인사도 해주고

634986577_3df04348_DSC_0991.jpg
신기하니?

634986577_37fe7573_DSC_0992.jpg
빨간 모자 공연쪽에서 일하시는 분들이신듯

634986577_5ed8763a_DSC_0993.jpg
빨간모자 종이모형 쓰고 한장 찍었습니다.
정면에서 나타나는 문제점은 역시 팔이죠.
팔의 위치가 어정쩡한...
제 2대 건담 파일럿을 선출할지도!

여튼, 퇴근은 빠르게!
신속하게 벗고 박스에 잘 담고 집으로 향했습니다.

그냥 그 자체로 재미있는 하루 였습니다.
이번주 토요일에도 갈 예정에 있습니다.
좀 멀기는 한데 쉬엄쉬엄 갔다와야 겠네요.

[여담]
애들 눈높이가 그래서 그런지 몰라도 스커트 밑쪽으로 손이 들어오는 경우가 있더군요.
지난번 건담은 스커트 중심부가 앞뒤로 연결되어 있어서 괜찮았는데, 이번 건담은 낭심 보호대가 없이 그냥 뚫려 있어서 무방비 상태가 됩니다;;
가동성을 위해서 살이 노출되는 곳이 많은데, 그 부분을 만져보시는 분들이 종종 계십니다.
일단, 발가락과 무릎 뒤쪽, 팔꿈치, 상박 등이 노출되고, 스커트 아래쪽으로는 전면 개방이라...
스커트, 말그대로 치마 입니다. = ㅈ=
엉덩이는 그렇다고 쳐도 앞쪽은 그야 말로... 게다가 쫄쫄이라 미끌미끌...
= ㅈ= 정신이 피폐해 질 수도! 낭심 보호대를 제작해야 하는가...

마무리가 좀 이상하지만, 이상 끝
[이 게시물은 김철호님에 의해 2011-08-14 16:11:18 왕국 전시회 후기에서 이동 됨]

4 Comments
얼카팅 2009.05.07 21:24  
후-후후 역시 멋진것이로군요! 건담 비율로 봐선 상체가 작군요 ~_~
태사자 2009.05.08 12:59  
남성보호대!!!!
누룽지 2009.05.09 15:04  
굿샷
쮸니냥 2009.05.10 17:07  
눈부분은 셀로판지로 하는게 어떠실지......(휴)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0 명
  • 오늘 방문자 1,500 명
  • 어제 방문자 3,176 명
  • 최대 방문자 13,159 명
  • 전체 방문자 8,191,244 명
  • 전체 게시물 83,086 개
  • 전체 댓글수 260,436 개
  • 전체 회원수 55,98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