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강좌 > 회원강좌
회원강좌

ALPS MD-5500으로 건식 데칼 만들기

김철호 7 13768 1

안녕하세요.

MD-5500으로 이것저것 해보기 위해서 데칼 용지를 샀습니다.


제품명은 판박이전사지네요.

데칼포유에서 구입했고요.

제 돈 주고 사서 리뷰하는 겁니다.

업체와 관련 없습니다.

(http://www.decal4u.co.kr/front/php/product.php?product_no=23&main_cate_no=52&display_group=1)


2082250275_d92a263f_IMG_1844.jpg

왔네요!

제품 구성은 표지, 판박이 전사지, 양면 점착지, 설명서가 되겠습니다.


2082250275_337be6c8_IMG_1845.jpg

앞서 표지는 보셨고요. 판박이 전사지 입니다.

좌측은 제품 보호를 위한 두꺼운 종이입니다.

중간이 뒷면, 오른쪽이 앞면입니다.

앞면은 광택이 있고요. 앞면에 인쇄 하면 됩니다.


2082250275_2f05b722_IMG_1847.jpg

뒤, 앞

인쇄가 되는 앞면은 광이 납니다.


2082250275_4b84676c_01.jpg

이런 구조로 되어있는 것이죠.

판박이 필름쪽이 유광부이며 이면에 인쇄하면 됩니다.


2082250275_3c5cddf1_IMG_1848.jpg

양면 점착지 입니다.

판박지 전사지에 인쇄한 데칼에 양면 테이프를 붙여서 원하는 곳에 붙이는 거죠.

양면 테이프 역할을 하는 점착지인데, 접착제가 아주 얇게 도포되어 있습니다.

거미줄 같다랄까요?


2082250275_6bf5f717_02.jpg

양면 점착지의 구조입니다.

점착풀 위 아래로 필름과 이형지가 붙어있습니다.


2082250275_39e17407_IMG_1849.jpg

친절한 설명서까지 있습니다.

저는 건식이니 습식이니 데칼에 대해서 전혀 모르는데, 설명서대로 하니 손 쉽게 데칼을 만들 수 있었습니다.


그럼, 이제 데칼을 만들어 보죠.


2082250275_9ef45495_IMG_1859.jpg

요놈 가슴팍에 RX-78-2라는 글자를 새겨보겠습니다.

글자색은 MD-5500을 최대한 활용한 흰색이 되겠습니다.


2082250275_4b00a8a6_IMG_1851.jpg

일러스트레이터에서 RX-78-2라는 글자를 인쇄했습니다.

인쇄할때 데칼 데이터는 좌우(또는 상하 중 아무거나)반전 시켜야 합니다.

유광면에 인쇄를 해야합니다.


인쇄할때 페이지 합성 기능을 이용, 2중으로 인쇄하면 불투명도를 높일 수 있습니다.

왼쪽이 2중, 오른쪽이 한번 인쇄한 것 입니다.

왼쪽 것이 좀더 하얗죠?


2082250275_bc0c693c_IMG_1852.jpg
데칼에 충분한 여백을 주고 잘라냅니다.


2082250275_94af8955_03.jpg
넉넉하게 잘라주세요.

2082250275_703d97c6_IMG_1853.jpg

양면 점착지도 자른 데칼을 덮을 만큼 잘라줍니다.


2082250275_b9a842cc_IMG_1854.jpg

양면 점착지의 이형지(하얀 종이)를 떼어냅니다.

얇은 점착제가 도포되어 있으므로 손으로 만지지 않는게 좋습니다.

먼지가 묻지 않게 조심하시고요.

칼날 끝에 투명한 막이 보이실 겁니다


2082250275_6425927b_04.jpg
이런식으로 이형지만 제거해주세요.


2082250275_266d672d_IMG_1855.jpg

점착지에 데칼을 붙이는데, 인쇄면이 점착지에 붙도록 해주세요.

이렇게 보니 글자가 제대로 보이네요.

그리고, 데칼이 점착지에 잘 붙을 수 있게 문질러 줍니다.


2082250275_11198842_IMG_1856.jpg
저는 이형지를 뒤에 깔고 문질러 주었습니다.


2082250275_1506b98d_IMG_1858.jpg

잘 문지른 데칼을 재단합니다.

되도록이면 바짝 자르는게 좋을것 같네요.


2082250275_ede77d74_05.jpg
그러면, 이렇게 5층 구조가 됩니다.


2082250275_7b86e4e4_IMG_1860.jpg

데칼을 붙일 면을 깨끗히 해주세요.

테이프 같은 것으로 먼지를 제거해주면 좋을것 같네요.


2082250275_793bad18_06.jpg

데칼 뒤쪽의 필름을 떼어내면 스티커 처럼 붙일 수 있습니다.

이때 판박이 종이가 떼어질 수 있습니다.

그럴때는 어쩔 수 없지만, 판박이 종이가 떨어진 상태에서 조심스럽게 투명 필름을 벗겨서 붙여주셔도 됩니다.


2082250275_b85ad85f_IMG_1861.jpg
위치를 잘 잡으시고 붙여주세요.


2082250275_2b2fa811_07.jpg

파란색이 데칼을 붙일 부분 입니다.

그리고 잘 문질러 줍니다.


2082250275_c9677ea6_08.jpg

손톱이나 딱딱한 물건으로 문지르면 된다네요.

아무래도 종이모형은 안쪽이 비어 있어서 강하게 문지르기가 힘든 것 같습니다.

그래서 전개도 상태일때 데칼을 먼저 붙여주는게 좋을것 같네요.

슬슬 눌러주면 점착풀이 붙으면서 고정됩니다.


2082250275_51f8bc1a_09.jpg
여튼 잘 문지르다 보면 종이가 스스로 분리 됩니다.

2082250275_b3b453fb_IMG_1862.jpg
그러면, 데칼이 잘 붙은 것이죠.


2082250275_68e4e1b8_IMG_1863.jpg

데칼의 얇은막 때문에 여백이나 주변부가 살짝 티나기도 하네요.

전개도 상태에서 좀더 박박 문지르면 티가 덜 날것 같습니다.


2082250275_b24370e8_10.jpg

최종 데칼의 구조는 3층 구조입니다.

판박이 필름, 인쇄물, 점착풀의 구조 입니다.

가까이 보거나 만져보면 가장자리가 살짝 티 나죠.


2082250275_ecddea8e_IMG_1864.jpg

가까이 보니 티가 나는군요.

그리고, 필름 때문에 메탈지의 펄이 약간 죽는 느낌이 납니다.


2082250275_6431629b_IMG_1865.jpg

여튼, 우여곡절 끝에 MD-5500을 이용한 건식 데칼 적용이 끝났습니다.

건식 데칼이라기 보다 씰에 가깝네요.

여튼 좀더 연구한 후에 자체 데칼이라던가도 준비해볼 생각입니다.

7 Comments
미니쿠퍼167 2012.12.08 19:40  
잘봤습니다!
문너구리 2012.12.09 10:38  
음  멋지군요
LiBReShiNn 2012.12.11 10:59  
오오 이렇게 만드는 거군요..
아리고 2012.12.17 10:38  
알수록 어려워지네요..
도토리 2013.03.10 19:59  
복잡하네요;;
키맨91 2017.11.16 12:52  
오오 감동이네요~  마지막 언급하셨던 필름때문에 펄이 약간 죽는 느낌은 지금은 어떠신지요? (항상 많은 배움을 얻음에 감사합니다)
김철호 2017.11.17 21:50  
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prdNo=1650922427
필름의 느낌은 3M 매직 테이프 느낌이라고 보면 됩니다. 무광 테이프죠.
저 건담 모형은 이제 없기 때문에 지금 어떤 상태인지 알 수 없지만 몇백년이 지나도 그대로 일겁니다.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0 명
  • 오늘 방문자 4,820 명
  • 어제 방문자 3,176 명
  • 최대 방문자 13,159 명
  • 전체 방문자 8,194,564 명
  • 전체 게시물 83,086 개
  • 전체 댓글수 260,436 개
  • 전체 회원수 55,987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